top of page

JP모건 체이스 CEO, 멕시코는 세계에서 투자하기 가장 좋은 나라



지난 18년간 JPMorgan Chase의 CEO인 Dimon은 "멕시코는 이미 많은 긍정적인 측면을 갖고 있지만 다양한 분야의 개선을 통해 더욱 매력적인 투자처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치안에 대한 우려에도 불구하고 매우 유능한 회사, 대학, 인프라, 기술이 있으며 북미와 남미를 잇는 멕시코는 이 지역 국가들이 경제적 의미에서 투자를 유치함으로써 상대적인 평화를 활용할 수 있는 기회가 있다" 고 주장했다.


첨단 제조업을 포함한 기업이 멕시코에 진출하는 니어쇼어링 현상은 저렴한 인건비 등 다양한 유리한 요소를 활용하면서 시장을 개척할 수 있다는 것이다.


실제로 최근 Tesla, Ternium, Kawasaki를 포함한 수많은 외국 제조업체가 멕시코에서 사업장을 설립하거나 확장할 계획을 발표했다.


멕시코에 대한 외국인 직접 투자가 증가하고 있지만 앞으로 더 많은 자본을 유치할 수 있는 상당한 여지가 있다고 믿는 그는 멕시코의 GDP는 미화 1조 3천억 달러이고 시가총액은 4천억 달러에 이른다고 수치를 제시했다.


10월 말에 발표된 데이터에 따르면 멕시코 경제는 올해 첫 9개월 동안 2022년 같은 기간에 비해 3.5% 성장해 예상을 뛰어넘었다.


집권 모레나당의 2024년 대선 후보인 클라우디아 쉐인바움은 지난 8월 "니어쇼어링이 차기 연방정부 임기 6년 동안 상당한 경제 성장을 촉진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고, 멕시코 야당 연합 소치틀 갈베스 후보도 "외국 기업의 멕시코 이전을 성장을 위한 국가 최고의 기회"로 묘사하고 있다.


이제 멕시코는 전 세계 기업들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는, 최고의 투자처로 각국의 전문가들로부터 평가를 받고 있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멕시코 여경, "경찰이라는 이유로, 여성이라는 이유로 살해당한다"

멕시코에서 여성 경찰관에 대한 살해 사건이 급증하고 있다. 제복을 입은 경찰관에 대한 살인 사건은 4년 동안 20% 감소한 반면, 여성 경찰의 살해 사건은 121% 증가했는데 2019년 이후 160명 이상이 살해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3월, Michoacán Pátzcuaro에서 세 명의 여성 경찰이 참수당했다. 같은 달 누에보 레온에서는 또 다른 공

Commenti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