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멕시코-미국 농산물 무역 2022년 730억 달러 돌파


지난해 미국 소비자들은 멕시코産 알코올과 아보카도를 많이 먹고 마셨으며 멕시코 소비자들은 미국産 옥수수와 돼지고기를 많이 먹었다.

미국 인구 조사국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멕시코와 미국의 쌍방향 농업무역 규모는 2022년 731억4000만 달러에 조금 못 미쳐 전년 대비 13% 증가했다.


특히, 멕시코의 대미 농산물 수출액은 지난해 14% 증가한 442억 달러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중에서 테킬라(Tequila)는 2022년 멕시코에서 미국 소비자들에게 수출한 농산물 중 두 번째로 성공적인 품목으로 50억 달러를 벌어 들였다.


미국産 농산물 수입액은 289억3000만 달러로 전체의 약 40%를 차지했다.


이에 따라 멕시코는 2022년 153억 달러의 농업 무역 흑자를 기록해 2021년 대비 18% 증가했는데 멕시코 농업농촌개발부(SADER)에 따르면 무역수지가 지난 5년 중 가장 실적이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품목으로는 맥주 수출이 약 54억 달러에 이르며 이어 테킬라가 50억 달러 이상으로 많은 양을 수출했다. 다음으로 아보카도(28억 7천만 달러), 딸기와 블루베리(24억 7천만 달러), 피망(14억 4천만 달러), 쇠고기(11억 달러), Pan dulce(멕시코산 단 빵)이 10억 달러 였다.


멕시코産 농산물의 최대 수출 시장은 단연 미국이지만 최근 들어 수출 다변화 정책에 따라 캐나다, 중국 등 많은 나라들로 수출을 하고 있으며 매년 수출 국가가 늘어나고 있다.


한편, 미국도 멕시코가 주요 농산물 수출 시장인데 지난해 기준으로 멕시코에 수출된 미국 농산물 주요 품목으로는 옥수수 49억2천만 달러, 콩 36억4천만 달러, 유제품 24억4천만 달러, 돼지고기 20억4천만 달러, 밀 15억9천만 달러였다. 특히, 미국이 멕시코에 수출한 농산물 중 가장 성공적인 것 중 하나는 멕시코의 주식인 옥수수였다.


미국은 이외에도 많은 농산물을 수출하고 있는데 미국 농무부 자료에 따르면, 2022년 미국 농산물 전체 수출은 1,960억 달러에 달해 역대 최고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의 10대 농산물 수출 시장인 중국, 멕시코, 캐나다, 일본, 유럽연합, 한국, 대만, 필리핀, 콜롬비아, 베트남 인데 모든 국가에서 수출액이 증가했지만 특히, 10개 시장(국가) 중 7개 시장(중국, 멕시코, 캐나다, 한국, 대만, 필리핀, 콜롬비아)에서 수출액이 신기록을 세운 것으로 나타났다.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