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대규모 환승 정류장 CETRAM, San Lázaro에 개장





대규모 환승센터인 CETRAM(Centro de Transferencia Modal)이 San Lázaro에서 지난 월요일(27일) 공식 개관했다.

이번에 완공된 CETRAM은 13,000m2의 규모에 5억 5천만 페소가 투자되었으며 22개 노선과 47개 목적지를 둔 환승센터로 멕시코시티 동부 지역 교통 개선에 큰 몫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마르티 바트레스(Martí Batres) 시티 정부 수반은 이번 주 월요일 산 라자로 모달 환승 센터(CETRAM)를 공식 개관하면서 "이곳을 통해 매일 24만명 이상의 사람들이 지하철 1호선과 B호선, 4호선과 5호선을 이용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바로 옆에는 동부 여객 버스 터미널(TAPO)이 있어 이용이 훨씬 편리해지게 된다.


이 프로젝트는 전직 시티정부 수장인 클라우디아 셰인바움(Claudia Sheinbaum)이 시작했으며 주변 지역에 대한 추가 정비를 위한 투자가 이루어질 예정인데 Indios Verdes Paradero 환승 정류장의 개조 공사는 올해 말까지 완료될 예정이다.


산 라사로 세트람(San Lázaro Cetram)은 2017년에 프로젝트를 시작했으며 2021년 말에 건설이 시작되었고 이번에 완공이 된 것이다.


한편, 버스 정류장 주변에는 각종 노점상들이 보도를 점령하면서 불법영업을 하고 있는데 앞으로는 단속을 강화하면서 일반인들의 자유로운 통행을 보장할 예정이다.





Comments


bottom of page